무심코 지나치기 쉬운 더러운 '칼보관함' 청소법

무심코 지나치기 쉬운

더러운 '칼보관함' 청소법

 

안녕하세요. 줌마토깽 입니다^^

주부가 되다보니

요리를 하면서 칼을

많이 사용하게 되던데요.

 

칼을 사용하고 나면

물로 깨끗이 헹궈 준 뒤

칼 보관함에 그냥 꽂아 놓는데요.

 

 

최근 우연히

칼 보관함을 보고

넘 더러워서 깜놀했답니다ㅜㅠ

 

오늘은 평소에

무심코 지나쳤지만

너무 더러워서 깜짝 놀래는

칼보관함 청소법을 소개합니다.

 

 

항상 보이는 곳만

나름 깨끗이 청소했는데요.

 

오늘 우연히

칼 보관함을 보니

어머나!!!너무 더럽더라구요.

 

겉면이 이 정도인데

안쪽은 어떨까 상상이 되면서

내친김에 당장 뜯어 보았어요.

 

 

먼저 전동드릴로

나사를 빼 주셔야 하는데요.

 

 

전동드릴 없으시면

십자드라이버로 살짝 돌려주면

여자분들도 쉽게 뺄 수 있답니다.

 

오늘은 저희 남편이

전동드릴로 빼 주었어요ㅎ

 

 

나사를 분리한 후

안쪽을 보니...허거걱!!!

넘 더러워서 깜짝 놀랬어요.

 

다른 주부님들은

이곳 청소도 잘 챙기셨겠지만

저는 정말 이곳을 신경쓰지 못했어요ㅠ

 

이렇게 더러운지도 모르고

칼을 꽂아 사용하고 있었네요.

 

 

분리한 칼 보관함을

깨끗이 청소해 줄껀데요.

 

만능천연세제

베이킹소다를 사용했답니다.

 

 

베이킹소다 푼 물에

푹 담궈 한 10분 불려 줬어요.

 

 

그 다음 수세미로

살살 벗겨주니 묵은때가

쉽게 잘 벗겨지더라구요.

 

 

와우!아까 그 더럽던

칼 보관함이 맞는지??

 

정말 깨끗해지니

제 기분까지 좋아지네요.

 

 

칼도 꺼낸 김에

깨끗이 소독해주었어요.

 

 

다시 전동드릴로

나사를 조여 주었어요.

 

 

깨끗해진 칼 보관함에

칼을 꽂으니 이제 안심이 되요.

 

 

비교사진보니

정말 깨끗해졌죠?

 

이렇게 더러운줄 모르고

무심코 지나쳤던 곳인데

이제 자주 청소해줘야 겠어요.

 

특히 칼을 쓰고 나면

칼을 키친타올로 잘 닦아서

물기를 제거한 후 꽂아줘야겠어요.

 

 

혹시 이웃님들도

칼 보관함 무심코 지나치셨다면

한번 보시고 청소하심 좋을것 같아요^0^

 

#관련글#

2017/08/09 - [토깽의 깨알 정보] - 보이지 않는 세균까지 잡아준다는 도마 세척 초간단 방법

 

2017/08/14 - [토깽의 깨알 정보] - 생생정보통에 소개된 세균득실한 수세미 초간단 세척 방법

 

제 글을 읽어 주시는 분들께 감사 드립니다.

오늘도 좋은 하루 되세요.^^

 

『이 글이 도움이 되셨다면 로그인 없이 가능한 공감(♥)버튼을 꾹 눌러 주세요^^』

이 글을 공유하기

댓글(7)

Designed by JB FACTORY